반응형

전세계는 인플레이션이라는 악재를 준비하고 있을지도 모릅니다. 누군가는 틈새를 공략하기 위해 찾아보고 있을 것이고, 누군가는 자신의 자산을 보다 잘 관리하기 위해 전략을 세우고 있을지도 모릅니다. 여기서 공통점이라고 할 수 있는 것은 경제적인 부를 축적하는 방법에 대한 부분입니다.

 

 

 

 

자산의 형태는 실물과 실물이 아닌 것으로 구불될 수 있습니다. 실존하는 물건에 대한 투자를 진행하는 것이 실물경제에 대한 투자라 할 수 있으며, 물질이 존재하진 않지만 가상의 가치를 부여하여 사람들간의 거래가 이루어지는 부분에 대한 투자로 차익을 발생시키는 투자방법도 있습니다.

가장 대표되는 것이 주식과 코인이라 할 수 있겠죠. 다만, 주식의 경우 해당되는 기업에 대한 가능성을 평가하여 앞으로의 주가 변동을 예측하여 투자를 진행하는 것입니다. 반면, 코인의 경우 가치의 평가가 모호한 측면이 강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디지털화되어 있는 데이터에 대한 경제적 가치를 부여한 모습이기 때문일 수 있습니다.

 

 

몇해 전 우리는 놀라운 상황을 직면하게 됩니다. 비트코인의 가치가 치솟았기 때문입니다. 그 이전 이 놀라운 기술은 앞으로의 화폐활용에 대한 새로운 모습을 제시할 수 있을 것이라 기대했지만 일상생활에서의 상용화는 쉬운일은 아니었던 것 같습니다. 주춤할 것이라 여겨졌던 코인의 가치는 뜬금없이 치솟으며 많은 투자자들의 관심을 받은 바 있습니다.

현재,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해 자산의 가치가 변동하고 투자의 방법이 달라지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여기서 다시금 비트코인의 가치가 천정부지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불과 얼마전까지 지속적으로 높아져만 가던 코인들의 급등하는 모습은 이제 주춤하고 있습니다.

 

 

여기서 생각해볼 수 있겠죠.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코인의 가치는 높아져만 갈까요. 무용론을 앞세운 사람들의 입장과 같이 제로로 돌아가게 될까요. 이런 사고들에서 개개인의 경제적인 관점이 드러나게 될지도 모릅니다.

이미 많은 사람들이 알고 있듯 최근 코인시장에서 코인들의 대표격이라 할 수 있는 '비트코인'의 가격이 급등한 요소 중 하나는 테슬라의 ceo이자 우주를 개척할 가능성을 제시하고 있는 '일론 머스크'의 몇마디로 시작되었다고 할 수 있습니다. 지금은 그에 대한 평가가 예전만큼 긍정적이지는 않습니다.

그는 '트위터'라는 매신저를 통하여 코인의 가치, 중요성, 앞으로의 활용가능성등의 의미를 담는 메시지를 던지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그의 몇마디에 많은 투자자들이 몰리게 되었으며, 공급보다 수요가 많아지는 현상은 시장의 가치를 높이는 효과를 낳았습니다. 그 결과, 비트코인의 전망은 '억'이라는 단위까지 올라갈 수 있다는 예측이 쏟아져나오기도 했습니다.

 

 

반대로 그의 부정적인 몇마디는 다시금 투자자들로 하여금 코인에 투자된 자금을 회수하는 작용을 낳기도 했습니다. 물론, 모든 현상이 그의 말 몇마디만으로만 이루어진 것이라고 치부하기에 부족한 부분이 있을 수 있습니다. 다만 핵심적인 영향을 준 것임에 분명할 것입니다.

최근 '어나미머스'라는 집단에서 인터넷을 통해 공식적으로 경고의 메시지를 전달하기도 했습니다. 무엇이 옳은 것인지, 무엇이 문제가 되는 것인지는 개개인의 가치관 혹은 기준에 따라 달라질 수 있는 부분일 수 있습니다. 누군가는 지속적인 신뢰를 보일 수 있을 것이고, 누군가는 자신의 생각이 맞았다며 지속적으로 부정적인 의견을 피력할 수도 있습니다.

현재(글을 작성하는 날짜 기준) 비트코인의 시세는 4100만원 정도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과거 7000만원을 넘나들던 모습을 생각하면 거의 반토막이 난 상황이라 할 수 있으며, 이 과정에서 누군가는 수익을 얻었을 것이지만 누군가는 손해를 봤겠죠. 손실을 발생하는 사람이 있어야 이득을 취하는 사람도 존재하는 시스템이기 때문입니다.

우리는 살아가면서 지속적으로 다양한 투자를 진행하게 됩니다. 경제적인 여유가 있든, 그렇지 않든 많은 부를 축적하기 위한 수단으로 '투자'를 선택하게 됩니다. 하지만, 중요한 것은 투자에 대한 접근방법이 될 수 있을 것입니다. 많은 전문가들은 '인플레이션'이 도래한다는 우려의 목소리를 내놓곤 합니다.

현재의 물가상승률이 지속적으로 높아지고 있다는 이야기도 전해집니다. 이런 시기에는 저금보다는 투자에 대한 사람들의 관심이 높아질 수 밖에 없을 것이며, 금액의 크기와는 상관없이 자연스럽게 투자는 발생할 수 있습니다. 결국, 주변에서 수익이 발생되었다는 이야기를 들으면 투자에 대한 관심은 높아질 수 밖에 없을 것입니다.

여기서 꼭 명심해야할 부분이 있습니다. 투자는 자신이 가지고 있는 자금을 실제로 사용하는 '소비'의 형태라는 것입니다. 우리는 기본적으로 수익을 원하지만 모든 사람이 수익을 얻을 수 있는 구조는 세상에 존재하지 않습니다. 결국, 누군가의 손실이 나에게 수익으로 다가올 수 있기 때문입니다.

결국, 투자의 판단을 타인에게 맞기게 되어 손실이 발생하면 금전적인 부분과 더불어 타인과의 관계에도 악영향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개인적인 생각일 뿐일 수도 있습니다. 더 많은 경제적인 부를 얻기 위해서 활용할 수 있는 방법으로 '투자'를 선택하는 사람들은 저마다의 기준이 다를 수 있을 것입니다.

반응형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